이재윤의 뉴스 정면승부
  • 방송시간 : [월~금] 17:30~19:30
  • 진행: 이재윤 앵커 / PD: 김혜민 / 작가: 이연수, 정원진

청취자의견

이동형 작가님 때문에 듣고 있습니다
작성자 : alook*** 날짜 : 2018-10-14 18:02  | 조회 : 800 
혜경궁김씨가 누구인지 613선거 전에 경찰이이미 알아서 2번이나 만났다고 하는한겨레 단독 보도가 있었는데 이정렬 변호사는 이딴기사를 내보내고 있네요.
진짜 어처구니가 없어서
어떻게 해야하나...하다 여기에라도 올려요.
정말 답답합니다. 끝까지비겁하게... 어쩜 이럴수 있을까요?
이작가님끝까지 혼내주세요.



“이재명, 전해철에 전화했다” 이정렬이 밝힌 ‘혜경궁 김씨’ 고발 취하 뒷이야기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758311&code=61111511&cp=nv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758311&code=61111511&cp=nv


이정렬 변호사는 13일 “이재명 경기지사가 직접 전화를 걸어와 고발 취소를 요청했으니 고민이 많이 되셨겠지”라고 트위터에 밝혔다. 앞서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트위터 계정 ‘@08_hkkim’, 이른바 ‘혜경궁 김씨’에 대한 고발을 취하했다고 알린 바 있다.

이 변호사는 “(전 의원이 고발 취하에 대한) 의견을 물어왔을 때 당연히 반대했었다”면서 “행동을 함께할 수 없지만 이제는 마음만이라도 편해지셨으면”이라고 했다. 이후 자세한 정황을 묻는 댓글이 빗발치자 “이 지사가 직접 고발 취소를 요청했다는 말씀은 꽤 오래 전에 전해 들었다. 넉 달쯤 됐다”고 덧붙였다.

이 변호사는 “넉 달이라는 긴 시간이니 (전 의원도) 심사숙고하셨을 것”이라며 “고발을 취소하시는 경우 제가 대리하고 있는 사건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지 걱정해 주셨다. 그런 마음 씀씀이에 감사드렸었다”고 말했다.

또 “이 지사가 왜 직접 고발 취소를 요청했는지 이유는 저도 모른다”면서 “혜경궁과 이 지사 사이에 상당한 연관 관계가 있다는 생각은 할 수 있었다”고 했다.

이 변호사는 “전 의원께서 고발 취소를 결정하신 후에도 심사숙고하셨던 것으로 안다”며 “고발 취소를 결정하셨다는 연락을 받은 때가 평양에 가시기 직전인 10월 3일이니까, 실제로 취소하시기까지 열흘 정도 걸렸군요”라고 주장했다. 전 의원은 지난 4일 평양에서 열린 10·4선언 11주년 기념 남북공동행사에 노무현 재단 이사 자격으로 방북했다.

그러면서 “저보다 현명하고 경륜 있으신 분이니 무언가 이유가 있을 것이라 생각하고 있다”며 “전 의원님 결정으로 인해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께서 의기소침해지시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에서 제가 알고 있는 내용을 공개했다”고 말했다.

@08_hkkim은 문 대통령 등 일부 정치인에 대한 패륜적 막말 등을 지속적으로 온라인상에 게시해 논란이 됐던 트위터 계정이다. 이 지사의 아내 김혜경씨가 운영하는 계정이라는 의혹을 받기도 했다.

전 의원은 지난 4월 경기도지사 민주당 후보 자리를 두고 이 지사와 경선을 벌이던 때 해당 계정이 자신에 대한 음해성 글을 올렸다며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에 고발했다. 이후 사건이 경찰로 이첩됐으나, 미국 트위터 본사에서 정보 공개를 거부해 수사가 답보 상태에 놓였었다.

전 의원은 결국 지난 13일 페이스북에 긴 글을 올려 “문재인정부 성공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야 할 상황에 이 문제가 갈등을 유발하는 요인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고발 취하 결정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변호사는 지난 6월 11일 국내·외에 거주하는 1432명의 의뢰를 받아 이 지사와 이 지사 아내 김씨 등을 공직선거법 위반 및 명예훼손 등 혐의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고발했다. 당시 경찰은 “이미 수사 중인 사건이지만 고발인이 다른 데다 기존 자료에 없는 내용이 고발장에 담겨 있을 수 있다”며 “고발장부터 면밀히 살펴보고 향후 조사 계획을 검토하겠다”고 설명했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758311&code=61111511&cp=nv
답변 목록
  • 이시간 편성정보
  • 편성표보기

YTN

앱소개